언론보도

LS트랙터의 새로운 소식들을 전해 드립니다.

언론보도

LS엠트론 자율작업 트랙터, 업계 최초로 조달청 혁신제품에 지정


■ 농촌 일손 문제 해결하는 신기술로 공공성·혁신성 인정받아

■ 차후 정부 스마트농업 관련 추진 사업에 도입될 가능성 높아


 LS그룹의 산업기계 및 첨단부품 전문기업 LS엠트론(대표 신재호)은 자율작업 트랙터 ‘LS 스마트렉(SmarTrek)’이 업계 최초로 조달청 혁신제품에 지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혁신제품으로 지정된 ‘LS 스마트렉’은 국내 최고 수준의 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초정밀 위치 정보 시스템 RTK1)(Real Time Kinematic)-GNSS2)(Global Navigation Satellite System)가 탑재되어, 정지 상태에서 위치 정밀도가 2cm 이내, 작업 시 최대 오차는 7cm에 불과하다. 배토기, 두둑성형기, 비닐 피복 작업 시 직진 정밀도에서도 성능이 탁월하다. 엔진, 변속기, 전자유압, PTO3) 및 조향(操向) 시스템을 전자식으로 제어하는 기술과 한국형 농업에 적합한 K-턴(Turn)4) 경로 생성 알고리즘이 국내 최초로 적용됐다. LS 스마트렉’은 반복적인 농작업으로 인한 농민 근·골격계 질환 문제와 농촌 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혁신 기술로 꼽힌다. 트랙터 조작 난이도는 줄이고 생산성을 높임으로써 효율적인 농업관리 운영을 가능하게 한다. 농가 현장 테스트(콩 농사 기준)에서 수동 작업 대비 경작 시간을 17% 단축했고 수확량이 8% 증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LS 스마트렉’은 혁신제품으로서 차후 농촌진흥청 산하 기관과 정부 스마트농업 관련 추진 사업에 도입될 가능성이 높다. 혁신제품 지정제도는 정부가 혁신적 제품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지원하여 기술혁신과 혁신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우수 R&D 결과물, 신기술 인증 제품 등을 대상으로 지정하는 제도로, 2020년부터 시행됐다. 각 부처가 공공성, 사회적 가치, 혁신성, 시장성 등을 심사하고 조달정책심의위원회가 의결하여 혁신제품을 지정한다. 혁신제품에 지정되면 혁신장터에 등록되어 공공기관이 해당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조달청 시범구매 사업에도 참여 가능하다.

목록